본문 바로가기
채용중

주권(유가증권) 상장기업

한미반도체㈜
한미반도체그룹 계열사
반도체 제조용 기계 제조업

인적성·면접·합격 후기

면접 후기

면접질문 하위메뉴

면접 질문 및 내용

  • 1. 면접은 어디에서, 몇 시에 보셨습니까?

    3월 22일 오전, 인천 주안 근처의 한미반도체 본사에서 실시되었습니다

  • 2. 면접관 및 지원자는 몇 명이었습니까?

    면접관은 임원과 인사팀장 2명과 지원자 4명으로 진행했고, 면접은 지원자 한명씩 들어가서 진행했습니다.

  • 3. 면접유형은 어땠습니까?

    먼저 회사 개별 양식에 맞춘 이력서를 작성한 뒤, 경영전공과 영어에 대해 각각 30분씩 간단한 필기시험을 진행했습니다. 그리고 역량면접을 진행했습니다.

  • 4. 면접 진행방식에 대해 적어주세요.

    서류작성과 필기시험을 마친 뒤 지원자들이 한명씩 들어가서 2:1로 면접을 진행했습니다. 면접시간은 각각 상이했는데 각각 9분,9분, 15분, 20분이었습니다. 자기소개와 이력서 그리고 성적증명서를 토대로 질문을 하셨습니다.

  • 5. 면접 질문과 그에 대한 답변을 적어주세요.
    Q.경영학과에서 무슨 수업을 주로 들었나?
    A.기업 경영 전반을 이해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생각했습니다. 그래서 생산부터 인사, 마케팅, 회계까지 수업을 골고루 수강하였습니다.
    Q.회계는 무슨 과목을 수강들었나? 중급회계 안들었나? 재무재표는 아는가?
    A.회계수업은 회계원리와 재무회계 수업을 들었습니다. 회계 수업은 많이 안들었지만, 주식투자를 꾸준히 해왔기 때문에 재무재표를 보는 것은 익숙합니다.
    Q.마지막 질문은 아니지만, 마지막 질문이라고 본인의 장점을 어필해보라
    A.면접 대기실에 기다리면서, 대기실에 붙어있는 포스터를 보았습니다. 내용은 `글로벌 시장에서 승패를 결정짓는 것은 작은 차이`라는 것이었습니다.

    신입사원 간의 역량 차이는 크지 않을 것입니다. 하지만 앞서 말씀 드렸던 실행력을 바탕으로 작은 차이를 만들어내는 사원이 되겠습니다.
  • 6. 면접관 반응은 어떠했습니까?

    전체적으로 건조한 면접이었습니다. 공격적인 편은 아니었으나 직무상의 전문 지식에 대한 답변을 하자 그 부분에 대해서 계속해서 파고드는 질문을 하셨습니다. 잘 알고 있다면 그것에 대해 명확하게 사례와 함께 답변을 하면 되고, 그렇지 않다면 모른다고 명확히 말하는 것이 좋을 것 같습니다.

  • 7. 면접 분위기는 어떠했습니까?

    큰 회의실에서 건너편에 앉아서, 면접관 두 명과 면접자 한 명이 진행되다 보니 전체적으로 썰렁한 느낌이 들지 않을 수 없었습니다. 각 면접자 간의 면접시간 차이가 큰 것으로 보아, 얼마나 관심이 가는 가에 따라 질문의 양과 시간이 달라지는 것 같습니다.

  • 8. 면접 후 아쉬웠던 점은 무엇입니까?

    단순히 똑부러지는 답변보다는, 면접관이 궁금해할만한 대답들을 만들어 냈어야한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양파처럼 계속 까보고 싶은 호기심이 드는 답변을 하고, 그 답변들이 쭉 다 면접관 마음에 들었다면 좋은 점수를 얻을 수 있었을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 9. 면접 준비생을 위한 조언 한 마디 부탁드립니다.

    시간적인 비중으로보면 면접보다 영어와 전공 필기시험에 들어가는 시간이 훨씬 많습니다. 내용 자체는 어려운 편은 아니나, 시험 점수에서 격차가 많이 난다면 면접을 잘 보더라도 좋은 결과를 얻기는 어려울 것이라고 생각됩니다. 영어야 단기간에 한다고 큰 도움은 되진 않겠지만, 전공지식에 대한 부분은 며칠만이라도 공부를 하고 시험에 임한다면 분명히 도움이 될 것이라고 확신합니다.

첫번째로 중고등학교수준의 영어필기시험 20문제를 40분가량 진행합니다. 난이도는 쉬운편이고 어느정도 초중고등교육을 받았다면 풀수 있는 정도입니다. 직무 관련 영어작문 문제는 조금 당황할 수 있습니다. 두번째로 직무 필기시험을 2부 풉니다. 각각 10~ 20문제 였던것 같습니다. 직무 필기시험은 꽤나 광범위하여 본인이 잘하는 분야와 못하는 분야에 대한 점수 차이가 큽니다. 세번째로 1차면접을 봅니다. 들어가자마자 압박면접 분위기입니다. 저의 경우는 프로젝트위주의 질문을 받았습니다만 다른 분들은 직무 필기 위주의 질문을 받았다고 합니다. 영어 자기소개 준비해가시는게 좋아요. 꼭시킵니다. 물론 한국어 자기소개도 시킵니다. 거래처의 87%가 해외라 그런지 영어를 매우 중시하는듯 합니다. 마지막으로 1차면접에서 떨어진 사람은 귀가시키고 붙은 사람만 바로 2차면접 실시합니다. 저의 경우 1차에서 떨어졌습니다. 총 6명이 면접 보러왔고 한 분만 2차 면접 보셨습니다.
하루에 오전에 시험을 보고 오후에 1차면접과 2차면접이 진행 되었습니다. 영어시험은 정말 쉽고, 전공시험은 어려운 문제는 아니었지만, 개념을 묻는 문제가 많았습니다. 면접은 생각보다 프리하게 진행되었고, 영어로 답변하라는 질문 말고는 어려운 질문은 없었습니다. 자기소개를 영어로 해야했고 학교에서 진행했던 프로젝트에 대해 질문하셨습니다.
취업사이트에서 이력서를 넣은후 메일을 받고 갔습니다. 가서 보니 같이 면접을 보는 인원은 6명이었습니다. 도착후 제가 제출한 이력서를 바탕으로 회사 자체 이력서를 30분정도 작성한 후, 영어 시험을 치뤘습니다. 간단한 영어 독해, 작문시험을 10문제씩 봅니다. 각각 간단한 일상회화 5문제와 전공관련 영어 5문제씩 구성되어 있습니다. 그리고 바로 전공관련 시험을 보러갑니다. 어려운 문제들도 있지만 간단한 문제들도 몇 문제 있습니다. 그리고 해당 전공과는 전혀 다른 문제들도 기출됩니다. 문제를 다 푼 후, 대기 시간을 갖고 점심을 먹습니다. 대략 2시간 좀 안되게 기다린 후 1명씩 들어가서 면접을 봅니다. 들어가자마자 자기소개와 영어 자기소개가 있고 주로 이력서를 기반으로 많이 물어보십니다. 전공관련 지식도 많이 질문받았습니다.
면접비는 없고 소정의 선물이 지급됩니다. 면접은 간단한 입사서류 작성 및 필기시험 순입니다. 필기시험은 은행지급준비율, 환율/물가의 의미와 같은 문제로 경영/경제학관련 직무시험(객관식과 주관식으로 이뤄져있음)입니다. 영어시험은 독해와 작문으로 구성되어있고, 독해는 토익수준의 지문을 주며 작문은 `당신의 도움이 없었더라면 이 일을 해내지 못했을 것입니다.`와 `이 제품은 ~~과 ~~로 이루어져있습니다. 하지만 그 기능은 그것과 다릅니다.` 등의 문장을 영어로 작문하는 문제가 출제되었습니다. 그리고 면접은 1:3형식으로 이루어졌고, 이력서와 자기소개서에 기반한 질문들이 주로 나왔으며 어렵지 않았습니다. 면접관에게 어필할 만한 자기소개를 준비하는 것이 중요한 것 같습니다. 자기소개와 이력서 바탕 질문 외에 어려운 질문은 없었습니다. 아르바이트를 많이 했다면 아르바이트 경험을, 인턴을 주로 했다면 인턴 경험을 질문받을 것입니다. 또한 기숙사 생활이 괜찮은지도 물어볼 것 같습니다.
  •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