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잡코리아X이시한 NCS 59초의 기술

알림설정이 추가되었습니다.
속보는 잡코리아 앱에서 확인 가능합니다.

이제부터 아래 서비스를 실시간으로 확인 가능합니다.
  • 신규로 등록된 공채를
    실시간
    으로 알려드려요.
  • 신입에 맞춘 큐레이션
    콘텐츠
    를 알려드려요
  • 단 1건의 공채도 놓치지 마세요.
    마감 1일 전 다시 한번 알려드려요.
잡코리아 앱이 없으신가요? 잡코리아 앱 다운받기
Google Play
App Store

신입공채 세부메뉴

최근 본 메뉴
선배에게 질문하기 (재직자 추가) 기업분석보고서 잡코리아러닝 후기수집이벤트

합격자소서

㈜가비아 2016년 상반기 인턴 IT·솔루션·기술영업합격자소서

합격자 정보

  • 서울4년
  • 법학
  • 학점 3.6/4.5
  • 토익 850
  • 오픽 IH
  • 자격증 1개
  • 6,450읽음

합격자소서 질문 및 내용

답변
[영업에 대해 많은 것을 보고 배웠고 이제는 가비아의 전문 영업인이 되고 싶습니다]

대학교 1학년 때부터 지금까지 수많은 아르바이트를 경험하면서 제가 배운 것은 고객의 생각을 읽는 법입니다.

처음 일을 했던 편의점에서는 하나의 매장을 관리한다는 책임감 아래 고객들이 주로 구매하는 상품은 무엇인지, 상품의 진열이 어떻게 소비자의 구매로 연결되는지, 고객에게 먼저 포인트 적립이나 통신사 할인을 제안하는 서비스가 지켜져야 그것이 진정한 서비스라는 점을 배웠습니다.

또한 상품분류체계와 카테고리에 대한 특성을 충분히 파악하고 상품구색 조정 및 적정발주를 통한 점포의 매출증대와 매장과 본사간의 활발한 교류 및 차질 없는 운영을 위한 역할하면서 영업은 단순히 제품을 파는 일이 아닌 `나`를 파는 것처럼 일하고 고객에게 진심으로 다가가야 한다는 것을 배웠습니다.

이러한 경험이 발판이 되어 고객이 나를 찾는 특별한 이유를 만들 멋진 영업인이 되겠다는 생각을 갖게 되었습니다.

이런 생각을 갖은 이후에는 좀 더 심도있게 경험을 쌓기 위해서, 약 1년 4개월 동안 이마트 완구매장관리 아르바이를 했습니다. 그 결과 영업에 필요한 4가지 역량을 길렀습니다.

1.매출에 대한 책임감 및 실천력

저는 제가 관리하는 완구들에 관심과 애정부터 갖기 위해 노력하였고, 무엇보다 제 매장이란 책임감을 갖고 고객에게 자연스레 다가가, 찾으시는 상품에 대해 여쭤보아서 행여나 상품이 있는데도 발견하지 못하고 지나칠 경우를 없도록 했습니다.

2. 판매제품에 대한 이해도

고객에게 상품을 추천해드리기 위해서는 제가 상품에 대해 잘 알아야 한다고 생각해 가격대비 품질은 어떤지, 조립하기 어려운 제품인지 등의 제가 판매하는 제품에 대해 완벽한 정보 숙지를 했습니다.

3. 트렌드 민감도 및 분석력

완구의 트렌드는 주로 현재 인기 방영중인 만화와 결합해서 나온 상품이었습니다. 유행에 굉장히 민감한 아이템이기에 아이들이 주로 직접 고르는 제품은 무엇인지 주목하고, 아이들에게 요즘 어떤 캐릭터가 인기 많은지 물어보기도 하면서 완구의 트렌드를 읽어냈습니다.

트렌드를 정확히 알고 고객에게 제품을 추천 및 판매하는 것과 그렇지 않은 것은 매출에서도 큰 차이가 났습니다.

4. 동료, 고객들과의 소통능력

동료 직원과 업무에 관해 끊임없이 업무에 대해 의견을 주고받고 일 처리 하며 동료와의 소통을 중시하니 조직운영과 업무수행은 자연히 효율적으로 돌아갔습니다.

고객과의 소통에서는 장난감에 대한 지식이 부족한 부모님들에게는 먼저 다가가서 그들의 니즈를 정확히 이해하고 제품을 추천했습니다. 그 결과 고객님들께 고맙다는 말을 자주 들었습니다.

항상 고객들이 원하는 것이 무엇인지 고객의 입장에 서서 생각해보고 부지런히 움직이면서 제품을 판매 했습니다. 이를 통해, 영업 이익을 내는 것이 어렵기도 하지만 성취했을 때의 즐거움을 배웠습니다.

글자수 1,4572,484Byte

답변
[궂은 날씨에 방문함으로써 거래처의 호감을 사도록 하겠습니다]

영업 직무 자체에 있어서 힘든 점은 첫째, 새로운 거래처를 꾸준히 찾고 방문해야 하며, 거절 당해도 다시 문을 두드려야 한다는 점이라고 생각합니다.

오지 말라고 해서 안 가면 영업을 할 수 없기 때문입니다. 하지만 고객이 오지 말라고 해도 찾아가서 우리의 필요한 부분을 봐야 합니다.

그래야 나중에 경쟁사와 가비아의 차이점을 알고 경쟁사에서 제공하지 않는 점을 파악하고 제시할 수 있기 때문입니다.

물론 무조건 찾아가서는 안 됩니다. 저라면 비오는 날과 같이 날씨가 궂은 날을 택하여 방문함으로써 거래처의 직원들의 일이 비교적 한가하거나, 외부 손님이 적은 날에 영업을 하러 가겠습니다.

날씨가 좋으면 본인들도 일에 더 열중하고 찾아오는 다른 경쟁사 또는 고객들도 있기 마련입니다. 하지만 비가 오는 날씨에는 기분이 비교적 가라앉고 그런 날에도 불구하고 제가 방문한다면 궂은 날씨에도 고객을 위해 찾아오는 영업 사원이라는 인식으로 저를 바라보는 홍길동 과장의 시선을 바꿀 생각입니다.

그리고 무엇보다 가비아의 서비스를 팔기 전에 저를 팔도록 하겠습니다. 영업에서는 사람에 대한 신뢰가 먼저인 만큼 저를 믿어야 홍길동 과장의 가비아 서비스에 대한 신뢰도 역시 올라가기 때문입니다.

항상 영업을 할 때는 `나`를 판다는 생각으로 인간적으로 다가가는 영업인이 될 것입니다.

글자수 7151,218Byte

답변
[동료들의 사기를 높일 수 있습니다]

좋은 영업자는 매출 상승을 오로지 본인의 능력 덕분이라고 생각하는 사람이 아닌, 이를 동료들과 나눌 줄 알고 감사할 줄 아는 사람이어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영업자들 간에 성과 차이를 좋은 영업자가 우리는 항상 한 동료라는 생각을 갖고 구성원들에게 사기를 불어 넣어 준다면 매출 실적이 낮은 영업자도 힘내고 다음 번에는 충분히 좋은 성과를 올릴 수 있고, 그리고 그 역시 그 성과를 동료 직원들에게 돌릴 수 있을 것입니다.

이렇게 서로에게 감사할 줄 알고 서로를 의지하면서 함께 나아가는 긍정적 효과를 제가 가비아의 영업인이 되어 가져오고 싶습니다.

글자수 338574Byte

신입공채의 모든 자료는 취준생 여러분들의 공채 합격을 위해 ‘잡코리아 좋은일 연구소’가 엄선하고 집필한 콘텐츠입니다.